본문 바로가기
유용한정보

거리두기 1단계 학교 등교관련 변경사항

by kimsfamily 2020. 10. 11.
728x90

거리두기1단계등교관련

2020년 10월 12일(월) 이후 거리두기 단계 1단계로 조정됨에 따라서 아이들 학교 등교관련 밀집도가 완화되었습니다. 그 기준과 내용을 한번 살펴볼까요?

 

 첫 주(10.12~18) 준비기간*으로 두고, 10 19()부터 본격 적용

* 준비기간 동안은 기존 단계에 따른 학사일정을 지속하되, 시도학교별 탄력 운영

 

1) 거리두기 1단계 조젱에 따른 학교 밀집도 완화조치

금일 중대본의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되었고, 그간 학교 현장에서 등교 수업 확대 요구가 있었던 점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의 학교 밀집도는 2/3로 완화 조치된다.

 

밀집도 2/3를 원칙으로 지역학교 여건에 따라 밀집도 조정이 가하나, 과대학교과밀학급의 경우 밀집도 2/3 원칙을 준수하도록 하였다.

  - 특히 수도권은 여전히 지역 감염 위험이 상대적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높고 중대본에서도 보다 강화된 방역수칙을 적 용한 만큼, 수도권 지역에서는 밀집도 2/3를 준수하여야 하며, 과대학교·과밀학급*에 대해서는 보다 강화된 방역 수칙을 마련하여야 한다.

  * 원격수업을 위한 정책(인력, 기자재·인프라 등) 우선 지원 등 기준·방역 강화 조치 마련

 

또한, 지난 819일부터 집합금지된 고위험시설인 대형학원(일시수용인원 300인 이상)집합제한으로 완화되어 운영이 재개된다. 다만, 학원, 교습소 등 다중이용시설은 핵심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운영해야 하며,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은 핵심방역수칙 준수 여부에 대해 점검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 300인 이상 대형학원 핵심방역수칙 :

 (사업주·종사자) 출입자 명부 관리, 증상확인 및 유증상자 출입제한, 마스크 착용 등
 (이용자) 전자출입명부 인증 또는 명부 작성, 증상 확인, 마스크 착용, 간격 유지

 

2)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른 교육부 가이드라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의 조정·연장 등 잦은 변경에 따라, 학교의 학사운영 수립에 어려움이 있었던 점을 고려하여, 기존 거리두기 단계별 학사운영 가이드라인을 일부 조정하였다.

지역학교 여건에 따른 밀집도 조정과 탄력적 학사운영으로 등교수업을 확대함으로써, 보다 장기적이고 탄력적으로 시도와 학교가 감염 상황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다.

 

1단계

2단계

3단계

중대본 기준

등교·원격 수업

등교·원격 수업

(등교인원 축소)

원격 수업 또는 휴업

교육부 기준(조정)

밀집도 2/3 원칙

지역·학교 여건에 따라 조정 가능

다만, 과대·과밀학교는 2/3 유지

밀집도 1/3 원칙(2/3)

탄력적 학사운영 등으로

최대 2/3 내에서 운영 가능

원격 수업 전환

 

거리두기 1단계 시에는, 밀집도 2/3를 원칙으로 지역학교 여건에 따라 밀집도 조정이 가능하나, 과대학교과밀학급의 경우 밀집도 2/3 원칙을 준수하도록 하였다.

 

거리두기 2단계 시, 밀집도는 1/3을 원칙(2/3)으로 하면서 탄력적 학사운영과 밀집도 조정을 통해 등교수업을 확대한다.

 - 초등 저학년 등에 대해 3회 이상 등교를 확대 실시하고, 이 경우에는 학교 전체 밀집도 최대 2/3에서 학교 밀집도를 조정할 수 있으며,

- 밀집도 예외 적용 가능한 소규모 학교() 기준은 기존 60 이하에서 300명 내외로 조정*하여 지역과 학교의 여건을 폭넓게 고려하였다.

* 유치원의 경우 기존 소규모학교 기준(60) 유지

 

- 또한, 학교 구성원의 민주적 의사결정에 따라 적용 가능한 학교는 오전오후반, 오전오후학년, 분반 등의 탄력적 방식으로 밀집도를 최대한 유지하면서 등교 대상을 확대할 수 있다.

 

아울러, 특수학교·특수학급은 거리두기 1·2단계에서 강화된 방역 조치를 전제로 등교수업을 원칙으로 하며, 지역 여건, 학교구성원의 의사결정에 따라 밀집도 조정이 가능하여,

특수학교뿐만 아니라, 일반학교의 특수학급 학생들의 등교수업도 확대하고, 돌봄 지원에 있어서도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반응형

댓글0